사회
박준희 관악구청장, 전통시장서 직접 방역
기사입력 2020.02.13 16:05 | 최종수정 2020.02.13 16:05

 관악구는 박준희 구청장이 전통시장이 청결하고 안전한 지역임을 알리기 위해 직접 방역에 나섰다고 13일 밝혔다.

 

  박 구청장은 이 날 조원동 펭귄시장을 찾아 코로나19 확산을 막고자 방역팀 직원들과 함께 집중 방역을 실시했다. 또한 상인들과 간담회를 갖고, 코로나19 두려움으로 상권 침체를 겪고 있는 상인들의 의견을 듣고 격려하는 시간도 가졌다.

 

  박준희 구청장은 어려운 시기일수록 시민들의 불안감을 떨치고 경제 활력에 집중하는 것이 지자체의 역할이라며 지역사회 차원에서 시장경제 활성화 대책과 감염증 예방을 위한 세심한 정책을 펼쳐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구는 감염증 확산 방지를 위해 전통시장 출입구에 한글 및 중국어로 표기된 예방수칙 현수막과 배너 100여 개를 설치하고, 상인과 방문객들에게 예방수칙 홍보물과 방역물품을 배부했으며, 관내 모든 전통시장에 방역 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톱뉴스 낙성대톱뉴스기자 (nsdtopnews@nsdtopnews.kr)
ⓒ 톱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톱뉴스 낙성대톱뉴스기자의 다른기사보기

최신기사
지역 실시간 동영상
문 대통령 “포용성 강화 동아시아 노..
문 대통령 “포용성 강화 동아시아 노..
교통카드
교통카드
하나님가게
하나님가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