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관악구에서도 콜센터 확진 4명 추가
기사입력 2020.03.10 14:22 | 최종수정 2020.03.10 14:22

관악구가 10일 구로구 콜센터에서 근무한 직원 4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관악구는 이날 오전 서울 구로구 신도림동 코리아빌딩 11층 에이스화재보험 콜센터에서 근무한 관악구 주민은 총 12명으로 그 중 8명을 검체 체취해 검사한 결과 4명이 양성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확진판정을 받은 이들은 관악구 신원동 거주하는 45세 여성과 60세 여성, 대학동에 거주하는 53세 여성과 미성동 거주의 52세 여성 등이다.

 

나머지 4명은 음성판정을 받았다. 이날 오전 중 나머지 4명에 대한 검사도 진행된다.

 

  관악구는 양성판정을 받은 확진자에 대한 정확한 동선은 추후 역학조사가 완료되는 즉시 공개하겠다고 밝혔다.




톱뉴스 낙성대톱뉴스기자 (nsdtopnews@nsdtopnews.kr)
ⓒ 톱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톱뉴스 낙성대톱뉴스기자의 다른기사보기

최신기사
지역 실시간 동영상
문 대통령 “포용성 강화 동아시아 노..
문 대통령 “포용성 강화 동아시아 노..
교통카드
교통카드
하나님가게
하나님가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