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관악구 코로나19 5번째 확진자 발생…대구 방문한 8살 여아
기사입력 2020.03.10 14:13 | 최종수정 2020.03.10 14:13

  관악구청은 보라매동에 거주하는 8A양이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아 관내 5번째 확진자가 발생했다고 밝혔습니다.

 

  A양은 지난달 22일 대구에 거주하는 증조외할머니 B씨를 만난 것으로 파악됐는데, B씨는 지난 2일 코로나19 확진판정을 받았습니다.

 

  A양은 어제 오후 확진자로 분류돼 국가지정병원인 보라매병원으로 이송됐고, 부모는 검사 결과 모두 음성으로 확인됐습니다.




톱뉴스 낙성대톱뉴스기자 (nsdtopnews@nsdtopnews.kr)
ⓒ 톱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톱뉴스 낙성대톱뉴스기자의 다른기사보기

최신기사
지역 실시간 동영상
문 대통령 “포용성 강화 동아시아 노..
문 대통령 “포용성 강화 동아시아 노..
교통카드
교통카드
하나님가게
하나님가게